본문 바로가기

음식유람(국내)

오창 택이네 조개전골

728x90
반응형

오랜만에 지인이랑 오창에 있는 택이네 조개 전골을 먹으러 왔다.

작년 겨울쯤 처음 왔었고 이번이 2번째 방문이다.

2인용 38,000원 조개 전골을 시키면 이렇게 큰 솥을 통째로 가져온다.

불을 켠 후 타이머를 가져다 놓고 알람이 울릴 때까지 기다리면 된다.

기본 반찬은 겉절이 김치, 볶은 김치, 고추, 샐러드.. 그리고 오징어 튀김과 만두 2개가 나온다.

오정이 튀김, 바삭하고 고소해서 맥주 안주로 적당하다.

만두는 중국집에서 서비스로 나오는 그런 만두...

솥이 커서 푸짐해 보이는데 작년과 비교하면 좀 허전하다.

양이 예전에 비해서 줄어든 것 같다... 같이 간 지인도 역시 같은 생각이다.

이 집도 시간이 지날수록 배가 부른 건가? 품질을 일정하게 유지를 못하는 건지..

키조개, 홍합, 몇 가지 크고 작은 조개들, 어묵 꼬지, 오징어 등등... 작은 냄비에는 치즈가 있다.

솥은 엄청큰데 안의 내용물이 좀 허전해서 아쉽다.

더구나 요즘 일본산 가리비가 이슈인데 여기서 가리비를 볼 줄 이야... 한 개만 먹고 찝찝해서 더 먹지는 못하겠다.

맥주 3병과 조개 전골 2인(38,000원), 모두 5만 원..

작년에는 둘이서 남길 정도로 조개양이 많았는데 올해는 좀 아쉬울 정도로 양이 많이 줄었다.

어느 분야에서는 초심을 잃어버리면 다시 만회하기가 힘들다... 떠난 손님은 다시 오지 않는다.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