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음식유람(국내)

김해 대동할매국수

728x90
반응형

김해지역에서 소문난 국숫집, 대동 할매 국수.

백종원도 다녀갔다고 하는 국수집인데 평일에도 줄을 서서 대기할 정도로 인기가 있는 집이다.

메뉴는 일반 국수, 비빔국수 딱 2가지다.

국수는 4000원, 곱배기는 5000원.

블로그에 보면 곱배기를 시켜야 된다고 하던데, 혼자 먹기에는 양이 너무 많아 그냥 보통을 시키는 게 낫다.

주차장에 항사 차들이 가득차있지만 도로변 쪽에 넓은 공영주차장이 있어 주차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워낙 사람이 많아서인지 카운터에서 미리 결제를 하고 자리를 배정받아서 입장하는 방식이다.

국수라서 회전률이 상당히 좋다. 줄이 좀 길더라도 그리 오래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국수는 육수를 따로 내주는데 노란 주전자에 줄 때도 있고 보온병에 담아서 줄 때도 있다.

이 국수집의 핵심은 바로 이 국물에 있다.

멸치를 진하게 우려낸 국물을 사용하는데 비린내가 나서 싫다는 사람도 있고, 호불호가 좀 갈리는 육수다.

내가 처음 이 육수를 먹었을 때는 비린내보다는 쓴맛이 강하게 나서 조금 실망했었다.

멸치의 내장을 빼지 않고 육수를 만든 것 같은 맛인데, 개인적으로 첫맛은 별로였다.

그리고 국수의 굵기가 일반적인 얇은 면이 아니라 좀 두툼한 크기다.

고명도 특별한 것은 없다.

부추, 김, 깨, 단무지.

이제 여기에 보온병에 담긴 멸치 육수를 듬뿍 붓고 휘 저어서 먹으면 된다.

가격도 저렴하고 진한 멸치국수와 굵은 면발의 조화.

국수가 뭐 특별한게 있겠어..라고 생각했는데 이 집 국수는 한 번 먹어보면 계속 생각나게 하는 뭔가가 있다.

평일, 주말에도 손님들이 많으니 조금 늦거나 이른 시간에 찾아가는게 좋을 것 같다.

점심영업은 오후 3시까지이며 월요일은 휴무.

728x90
반응형